'송곳' 최규석 작가가 참여하는 '내 인생을 변화시킬 특별한 순간, 문화예술 저명인사와의 특별한 만남' 10월 26일 진행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 국립현대무용단는 2018 문화예술 명예교사 '특별한 하루' 강의에 '송곳' 최규석 작가와, '살아남은 아이(영화)' 신동석 감독을 초청하여 '아픈과 분노, 예술로 그리다'라는 제목의 특강을 10월 26일(금) 대전 예술가의집 누리홀에서 진행합니다.

 


 

문화예술 명예교사 '특별한 하루'는 문화예술 저명인사 또는 예술인이 명예교사가 되어 어린이, 청소년 그리고 일반 시민과 함께 직접 만나 문화예술을 깊이 이해하고 체험하는 특별한 하루를 선사하고 있습니다. 국립현대무용단, 국립국악원,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과 함께 진행되며, 누구나 신청하여 특별한 하루를 만나실 수 있습니다. 

 

'아픔과 분노, 예술로 그리다'

이번 특강에서는 현실에 대한 신랄한 비판으로 대중의 시선을 사로잡은 최규석 작가와 애도와 용서, 죄책감에 대한 묵직한 질문을 던지는 신동석 영화감독이 함께 진행합니다.  두 강사는 '이 시대를 살아가는 청년들의 고민을 함께 나누는 시간'으로 강의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예약은 네이버 예약 페이지를 통해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 연관 링크 ]

* 강의 예약 페이지 바로가기​

 

추천 웹툰에세이/리뷰
웃으며 보다가 발견하는 것, 빗대어 보아야 보이는 것. <초식 고등학교>

초식고등학교

웃으며 보다가 발견하는 것, 빗대어 보아야 보이는 것. <초식 고등학교>

Comments (0)
  • 아직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의견을 남겨주세요
로그인
소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