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오늘의 우리만화 "그녀의 심청", 미국, 중국, 프랑스 등 전 세계 6개국 수출

2018 오늘의 우리만화상 수상작인 <그녀의 심청>을 4월 12일(금)부터 북미 태피툰과 태국 코미코, 4월 23일 대만 코미코를 통해 만나볼 수 있게 됩니다. 이로써 <그녀의 심청>은 2018년 8월 중국, 2018년 10월 일본, 그리고 2019년 2월 프랑스 연재에 이어 미국, 태국과 대만 연재를 통해 전 세계 6개국에 진출하게 되었습니다.

 

상단부터 프랑스의 델리툰, 중국 콰이칸, 일본 코미코 배너 이미지


<그녀의 심청>은 2017년 9월 저스툰에서 연재를 시작, 총 80화로 완결된 Seri, 비완 작가의 작품입니다.  두 작가는 2015-2016년 네이버웹툰에서 <매지컬 고삼즈>를 통해 작화력과 특유의 개그센스를 보여준 바 있습니다. <그녀의 심청>에서도 두 작가의 센스와 섬세한 스토리, 긴장감 넘치는 심리전과 화려한 작화가 돋보이는 작품으로 큰 인기를 얻었습니다.

 

"심청이는 왜 공양미 삼백석을 대신 내주겠다는 장승상댁 부인의 제안을 거절했을까?"라는 의문에서 출발한 이 작품은 우리가 익히 알고 있는 '효녀 심청'의 이미지를 전복시켜 장승상 부인과 심청의 관계를 여성 서사로 재해석해 독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습니다.

 

지난 3월 완결 이후 3월 2일부터 카카오페이지에 런칭한 <그녀의 심청>은 오픈 일주일만에 전체 인기랭킹 3위를 기록하는 등 인기를 증명했습니다. 해외에서의 인기 역시 대단해서 중국 최대 웹툰 플랫폼인 콰이칸, 일본 스크롤만화의 강자 코미코, 프랑스 웹툰 플랫폼인 델리툰에서 모두 20위권 내외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전혀 다른 콘텐츠 트렌드를 보이는 3개국에서 동시에 높은 순위를 기록한 <그녀의 심청>은 '한국의 고전을 재해석한 콘텐츠가 글로벌 시장에서 통한다'는 가능성을 확인한 사례로 기대감을 높이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그녀의 심청>은 작품성을 인정받아 2018 오늘의 우리만화상을 수상했습니다. 또한 지난 3월 한국 콘텐츠진흥원에서 개최하는 'K-STORY & COMICS in JAPAN'의 피칭 대상작으로 선정, 일본내 영상화사업 진출을 본격적으로 논의하게 되었습니다. 해외진출 가능성이 높은 스토리를 활용한 일본 기업과의 교류 지원을 목표로 하는 사업에 선정되어 이미 글로벌한 인기를 입증한 콘텐츠인 <그녀의 심청>의 애니메이션 제작 등 영상화를 통한 미디어믹스도 청신호가 켜졌습니다.

 

· 잘못된 정보, 건의사항 및 기사 제보는 rarcissus@ariseobject.com 으로 보내주시길 바랍니다.

Comments (0)
  • 아직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의견을 남겨주세요
로그인
소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