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콘텐츠진흥원, "콘텐츠로 연결된 세상"을 위한 새로운 비전과 CI 선포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창립 10주년을 맞아 향후 10년의 혁신과 도약을 위한 새로운 비전과 CI를 선포했습니다. 지난 10일(금) 한국콘텐츠진흥원은 개원 10주년 기념식에서 콘텐츠 산업환경 변화에 발맞춘 "콘텐츠 넷 코리아(Content 'Net' Korea)" 비전을 발표했습니다. '콘텐츠 넷 코리아'는 콘텐츠로 사람과 사람, 사람과 사회를 연결하고 나아가 국가를 풍요롭게 만드는 기관으로 도약을 의미한다고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전했습니다.

 

 

한국콘텐츠진흥원 새 CI(로고)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새 비전을 기반으로 그간의 장르 구분, 지원방식등을 과감히 바꾸는 수요자 중심의 사업 재편을 약속했습니다. 이에 대한 세부 방향으로는 전문적, 창의적인 기업 육성과 인재양성 / 도전과 실험을 통한 새로운 영역 개척 /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새로운 한류 콘텐츠 진흥 / 문화 복지, 다양성 보존, 공정환경 조성을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을 꼽았습니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의 CI(로고)또한 콘텐츠를 통한 '융합'과 '연결'을 의미하는 보라색을 모티프로 새로 변경했습니다. 이번 CI는 초연결, 무경계의 시대에 대응하는 미래지향적 확장성을 상징함과 동시에 산업 내 소수자까지 공정상생을 울타리로 포용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고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전했습니다. 동시에 상승하는 사선과 한복선을 조합해 탄생시킨 서체를 통해 진취적인 한류 확산과 공감의 문화교류를 전하고자 한다고 밝혔습니다.

 

한국콘텐츠진흥원 김영준 원장은 기념식에서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지난 10년동안 콘텐츠 산업의 성장 토대를 마련해 왔고, 이에 대한 직원들의 노력과 성과를 존중합니다"라고 격려하며 "그럼에도 이번 10주년을 계기로 미래 콘텐츠 산업에 발맞춘 우리의 방향성을 다시 고민하고, 더욱 진취적인 업무 태도로 국민들에게 신뢰를 얻는 기관으로 거듭나야 합니다"라고 당부했습니다.

 

· 잘못된 정보, 건의사항 및 기사 제보는 rarcissus@ariseobject.com 으로 보내주시길 바랍니다.

Comments (0)
  • 아직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의견을 남겨주세요
로그인
소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