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내

와이랩, 13번째 슈퍼스트링 "호러전파상" 네이버웹툰서 연재 시작.. "슈퍼스트링 첫 호러 장르"

에디터 이재민

와이랩, 13번째 슈퍼스트링 "호러전파상" 네이버웹툰서 연재 시작.. "슈퍼스트링 첫 호러 장르"

Author
pubslished on
2019년 06월 11일
category
웹툰 | NEWS

콘텐츠 제작사 와이랩은 웹툰 유니버스인 '슈퍼스트링'의 신작 <호러전파상>이 네이버웹툰에서 6월 9일부터 연재를 시작했다고 알렸습니다. <호러전파상>은 일요웹툰으로 주 1회 독자 여러분과 만날 예정이며, 현재는 프롤로그와 1화 분량이 업데이트 되어 있습니다.

 

 


 

<호러전파상>은 정체를 알 수 없는 전파상 주인 "야크"가 필요한 물건이 있어 전파상에 찾아오는 손님들에게 고사양의 물건을 공짜로 주는 대신 몇가지 주의사항을 전합니다. 그리고 이 규칙을 어기는 손님들에게 "그로 인한 피해는 보상하지 않습니다"라고 알려 이 규칙을 어겼을 때 맞게 되는 결말을 암시하고 있습니다.

 

<호러전파상>은 지난 1월 연재를 시작한 <하우스키퍼>에 이어 슈퍼스트링 작품으로 공개된 13번째 작품으로, 와이랩에서 2년여간 준비한 봄소희 작가의 데뷔작이자 <심연의 하늘>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김선희 작가의 차기작으로 와이랩에서는 처음 선보이는 호러 장르의 작품입니다. 웹툰 유니버스 '슈퍼스트링'에 속하는 작품으로 독자들은 다른 슈퍼스트링 장르의 등장인물들이 어떤 형태로 등장할지, 또 전파사 주인 '야크'는 어떤 능력을 가지고 있는지 앞으로의 전개가 기대된다는 반응입니다.

 

오랜시간 공들여 준비한 완성도 높은 스토리, 호러 장르에 걸맞는 작화가 독자들의 눈길을 끌며 뜨거운 반응을 불러오고 있습니다. 와이랩은 네이버웹툰에서 연재중인 <위장불륜>의 일본 드라마화 및 국내 출판을 앞두고 있으며, 2020년 런칭 예정인 슈퍼스트링 게임 개발과 <찌질의 역사> 드라마 제작 등 다양한 사업 분야로 확장해 콘텐츠 분야에 활기를 불러넣겠다는 계획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 중 웹툰 유니버스인 슈퍼스트링이 벌써 13번째 작품을 맞아 어떤 확장성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

뉴스레터 등록

웹툰과 웹소설 정보를 이메일로 편하게 받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