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외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세계 최대 만화축제 美 뉴욕코믹콘 참가... "웹툰, 슈퍼히어로 세계속으로"

에디터 이재민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세계 최대 만화축제 美 뉴욕코믹콘 참가... "웹툰, 슈퍼히어로 세계속으로"

Author
pubslished on
2019년 10월 01일
category
웹툰 | NEWS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오는 3~6일 뉴욕에서 열리는 ‘뉴욕코믹콘((New York Comic Con)’에 한국 공동관을 운영, 한국 웹툰 및 만화 콘텐츠 기업의 북미 진출을 위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전했습니다. 뉴욕 자비츠센터(Javits Center)에서 열리는 뉴욕코믹콘은 세계 최대 규모의 만화, 애니, 게임, 캐릭터 등을 다루는 서브컬처 페스티벌로 알려져 있습니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이번 한국 공동관 운영을 통해 직접 현장에서 북미 독자 및 기업 관계자들을 만나 현지 시장을 파악할 기회를 제공하고, 국내 만화 콘텐츠 기업의 북미 지역 진출과 한국 웹툰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도모하고자 한다고 전했습니다. 이번 한국 공동관에 참여하는 국내 만화 콘텐츠 기업은 이지에이 콘텐츠엔터테인먼트, 아이디어콘서트, 울트라미디어, 이코믹스미디어, 엠스토리허브 등 5개 기업입니다. 이들은 기업별 주요 콘텐츠에 대한 홍보·마케팅을 위해 캐릭터 굿즈 판매, 작품전시 등 부스 운영과 해외 유통 및 판매를 위한 파트너 신규 확보 및 북미 현지 주요 바이어와의 비즈니스 미팅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참여사 관계자는 “북미 대표 만화행사인 뉴욕코믹콘 참여를 통해 영미권 유통확장을 위한 발판을 마련하는 한편 글로벌 웹툰 한류가 확산되기를 희망합니다.”고 전했습니다. 또한 “이런 행사가 일회성이 아닌 지속해서 참여할 기회가 있기를 바라며 이를 통해 한국의 경쟁력 있는 만화·웹툰이 많이 알려질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또한 한국공동관에 참여하는 기업은 KOTRA 뉴욕 무역관 IP-DESK에서 주최하는 ‘미국 미디어 콘텐츠 거래 및 지식재산권 보호 실무 전략 워크숍’에도 참여해 미국 방송·미디어 콘텐츠 시장의 최신 동향, 미디어 콘텐츠 권리의 취득·개발·관리, 현지 계약 관행 등에 대해 논의하고 미국 유통 및 사업화에 대한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했습니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신종철 원장은 “이번 뉴욕코믹콘 한국 공동관 운영을 통해 경쟁력 있는 한국 만화와 웹툰의 인지도를 높이고 전 세계 만화산업의 트렌드를 파악하여 향후 한국 만화 콘텐츠 기업의 북미 시장 진출의 계기가 되기를 기대합니다다.”라고 전했습니다.

 

한편,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지난해 2018년 뉴욕코믹콘과 연계하여 SVA(School of Visual Art) 극장에서 ‘2018 코리안 웹툰&코믹아트 인 뉴욕’을 개최, 북미 지역 한국 만화·웹툰의 시장 진출 가능성을 확인한 바 있으며, 올해 처음으로 한국 공동관으로 참여합니다.​ 

연관 기사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

뉴스레터 등록

웹툰과 웹소설 정보를 이메일로 편하게 받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