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배우 김윤석, 수애, 이제훈, 변요한 "웹소설 인생작을 만나다" 네이버 시리즈, ‘인생작을 만나다’ 브랜드 캠페인 펼쳐

 

중증외상센터 외상외과 전문의가 된 김윤석, 재혼황후를 꿈꾸는 수애, 혼전계약서의 주인공이 된 이제훈, 장씨세가의 호위무사 변요한이 각자 맡은 웹소설 속 주인공을 연기합니다. 바로 네이버 시리즈가 7일부터 한달간 선보이는 "네이버 시리즈에서 인생작을 만나다" 브랜드 캠페인을 통해서입니다.

 

 


 

이번 네이버 시리즈의 브랜드 캠페인은 영화배우 김윤석, 수애, 이제훈과 변요환이 각자 웹소설의 주인공으로 출연, 웹소설이 몰입감이 높을 뿐 아니라 영화화가 가능한 콘텐츠라는 것을 TV 광고를 통해 알리는 캠페인입니다. 이와 함께 네이버 시리즈에서는 앱 내에서 배우들이 연기한 네 작품을 본 이용자와 신규 앱 설치 유저를 대상으로 무료 쿠키(작품 감상에 필요한 가상화폐)를 제공하는 등 다양한 이벤트가 진행중입니다.

 

 

우선 김윤석 배우는 웹소설 <중증외상센터: 골든아워>의 외상외과 전문의 백강형을 연기해 살 수 있는 환자들이 죽어가고, 적합한 의사를 만나지 못해 죽음에 이르게 되는 우리나라 의료시스템의 문제를 지적합니다. 이번 캠페인에서 김윤석은 "내가 이 병원에 온 이상 더이상 멍청한 짓은 용납할 수 없어!"라는 대사를 포함해 "웹소설 이거 재밌다"라는 코멘트를 남겨 현장 분위기를 이끌기도 했습니다.

 

배우 수애는 웹소설 <재혼황후>편에서 변심한 황제를 떠나 자신의 삶을 열어가는 황후 '나비에'의 이야기를 다룹니다. <재혼황후>는 정실부인임에도 남편과 정부의 불륜에 밀린 황후의 입장에서 서술돼 신선하다는 호평 속에 서비스 시작하여 연재 기간 내내 로맨스 판타지 장르 1,2위를 놓지지 않는 인기 작품이라고 네이버 시리즈는 전했습니다. 아름답고 쓸쓸한 표정으로 단호한 대사를 내뱉는 수애의 연기가 작품의 주인공과 놀라운 싱크로율을 보인다는 평입니다.

 

이번 네이버 시리즈의 브랜드 캠페인에는 이제훈과 변요한 배우도 함께합니다. 이제훈은 플아다 작가의 신작 웹소설 <혼전계약서>의 남주인공으로 차가우면서도 로맨틱한 주인공 한무결 역을 연기합니다. 네이버 시리즈 웹소설 <혼전계약서>는 비혼주의자 우승희가 정혼계약에 발목잡히면서 결혼을 유예하고자 정혼 상대자인 금왕그룹 회장의 외아들, 즉 이제훈이 연기하는 한무결과 혼전계약을 맺으면서 벌어지는 내용을 담았습니다. 

 

변요한은 호위무사로 나서 웹소설 <장씨세가 호위무사>에서 은둔생활을 하며 살아가던 주인공 광휘가 몰락하던 상인집안 장씨세가의 호위무사로 발탁되어 벌어지는 내용으로, 광휘역의 변요한은 장씨세가를 위해 죽음도 두려워하지 않는 호위무사 역을 충실시 소화했습니다.

 

네이버 시리즈의 마케팅 총괄을 맡고 있는 차하나 리더는 "이번 캠페인은 최근 인기 드라마, 영화의 원작으로 많은 관심을 받고있는 네이버시리즈의 고퀄리티 웹소설이 유명 배우들도 빠져드는 몰입감 높은 콘텐츠라는 것을 알리기 위해 기획되었습니다."라며 "네이버시리즈의 다양한 장르 웹소설을 이번 기회에 한번 즐겨보시길 바랍니다"라고 전했습니다. 

· 잘못된 정보, 건의사항 및 기사 제보는 rarcissus@ariseobject.com 으로 보내주시길 바랍니다.

관련 기사들
Comments (0)
  • 아직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의견을 남겨주세요
로그인
소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