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내

네이버웹툰, 2019 대한민국 콘텐츠대상에 3작품 선정... '대통령상-장관상-진흥원장상' 수상

에디터 이재민

네이버웹툰, 2019 대한민국 콘텐츠대상에 3작품 선정... '대통령상-장관상-진흥원장상' 수상

Author
pubslished on
2019년 12월 11일
category
웹툰 | NEWS

네이버웹툰에서 연재된 <타인은 지옥이다>, <병의 맛>, <좀비딸>이 2019 대한민국 콘텐츠대상 만화 부문에서 대통령상, 문체부장관상, 한국콘진원상을 수상했습니다.

 


 

네이버웹툰은 "대통령상 1편, 장관상 3편, 원장상 1편으로 총 5편을 선정하는 만화 부문에서 대통령상, 문체부 장관상, 한국콘진원장상 3관왕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며 작품의 우수성을 입증했습니다"라고 전했습니다.

 

특히 <타인은 지옥이다>는 부문 최고상인 대통령상을 받았습니다. 최근 배우 임시완과 이동욱 주연의 드라마로 제작되기도 한 김용키 작가의 웹툰 <타인은 지옥이다>는 수상한 고시원에서 벌어지는 미스터리한 사건을 담은 작품으로, 고시원 사람들의 기괴하고 소름 돋는 행적을 긴장감 넘치게 풀어내 드라마 방영 전, 연재 10개월 동안 누적 조회수 8억뷰를 기록하는 등 큰 인기를 끌었다고 네이버웹툰은 전했습니다.

 

<병의 맛>은 청춘들의 불안함과 사회 문제를 다루는 하일권 작가의 작품입니다. 이번에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을 받았으며, 주인공 이준이 겪는 정신 질환과 상처받은 내면을 섬세하게 표현해 청소년의 공감을 산 작품이기도 합니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주관한 ‘2019 오늘의 우리만화’에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한국콘텐츠진흥원장상은 이윤창 작가의 <좀비딸>이 수상했습니다. <좀비딸>은 좀비가 된 딸과 그녀를 들키지 않고 키우는 아버지를 그린 웹툰입니다. 좀비라는 소재를 통해 현대사회에 만연한 외로움과 혐오, 그리고 그 속에서 느끼는 부성애를 전달하고 있으며 가족애와 작가 특유의 개그코드로 호평을 받고 있습니다. 이 작가는 "이 자리에 서기까지 큰 힘이 되어준 아내 김진 작가와 제게 부성애를 가르쳐준 우리 고양이 뱅구와 아봉이, 그리고 독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이 상에 부끄럽지 않도록 앞으로 좋은 만화로 보답하겠습니다"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습니다.

 

네이버웹툰의 김여정 한국웹툰 리더는 “네이버웹툰 작품이 올해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만화 부문에서 3관왕을 수상해 매우 기쁩니다. 이는 만화 시장에서 네이버웹툰 작품들이 가진 뛰어난 경쟁력과 작품성을 높게 평가받은 성과라 생각합니다”라며, “앞으로도 신선한 소재와 다양한 웹툰 콘텐츠를 선보이기 위해 꾸준히 노력할 것이며, 창작자들을 육성하고 지원하는 데도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고 전했습니다.

 

2019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은 국내 대표 콘텐츠 산업 중 우수한 콘텐츠를 선정해 시상하는 행사입니다. 해외수출, 방송산업, 만화산업, 캐릭터산업, 애니메이션산업 총 5개 부문으로 진행되며, 만화 부문은 지난 1년간, 1권 이상 단행본으로 출간되거나 3개월 이상 온라인에서 연재된 작품 중 작품성, 대중성, 만화 문화의 기여도 등을 평가해 선정되었습니다.​ 

 

연관 기사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