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내

독자가 직접 뽑는 최고의 작품! "2020 네이버웹툰 최강자전" 독자투표 28일부터 시작!

에디터 이재민

독자가 직접 뽑는 최고의 작품! "2020 네이버웹툰 최강자전" 독자투표 28일부터 시작!

Author
pubslished on
2020년 07월 27일
category
웹툰 | NEWS

한국만화영상진흥원과 네이버웹툰이 함께하는 2020 네이버웹툰 최강자전의 독자투표가 7월 28일 화요일부터 시작됩니다. 최강자전은 신인 만화가에게 연재 기회를 제공하고 우수한 콘텐츠를 발굴하기 위해 한국만화영상진흥원과 네이버웹툰이 함께 개최하는 공모전으로, 매년 독자투표를 통해 수상작을 선정, 독자들의 큰 관심을 받는 공모전입니다.

 

 


 

독자투표는 7월 28일 화요일부터 네이버웹툰 최강자전 홈페이지에서 진행됩니다. 만화를 사랑하는 독자라면 누구나 자신이 응원하는 작품에 직접 투표할 수 있으며, 상위 고득점자가 다음 랭킹전에 진출하는 방식으로 진행됩니다. 이번 최강자전은 토너먼트 방식이 아니라 예선 랭킹전으로 시작해 TOP 32, TOP 16, TOP 8, 결승전 순으로 운영됩니다.

 

최종 라운드 득표수를 기준으로 최고 득표를 한 작품은 대상, 차순위 순으로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이 결정됩니다. 대상 수상작에는 1천만원의 상금이,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 수상작에는 각 500만원, 300만원, 1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됩니다. 대상, 최우수상, 우수상 수상작에는 네이버웹툰 정식연재 및 매니지먼트 기회가 주어지고, 장려상 수상작에는 네이버웹툰 편집부의 작품 피드백 기회가 주어지게 됩니다.

 

올해 9회를 맞이한 네이버웹툰 최강자전은 삼 작가의 <하루만 네가 되고싶어>, 오리 작가의 <칼가는 소녀>, 세윤 작가의 <겟백> 등 다양한 작품으로 독자들과 만나고 있습니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신종철 원장은 “‘최강자전은 ’독자가 직접 뽑는 공모전’이라는 점에서 그 의미가 남다르다. 최강자전이 신인만화가들의 다채롭고 독창성 있는 우수한 작품들이 빛을 발할 수 있는 장이 될 수 있도록 독자투표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웹툰 콘텐츠에 대한 인식을 확대하고 핵심인력을 발굴하기 위한 기회 제공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연관 기사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