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내

콘텐츠 오픈 플랫폼 '포스타입' 시리즈A 투자 유치, 웹툰·웹소설 등 창작자에게 온택트 기반 서비스로 빠른 성장

에디터 이세인

콘텐츠 오픈 플랫폼 '포스타입' 시리즈A 투자 유치, 웹툰·웹소설 등 창작자에게 온택트 기반 서비스로 빠른 성장

Author
pubslished on
2020년 07월 31일
category
웹툰 | NEWS

콘텐츠 오픈 플랫폼 포스타입이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투자는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가 주도하고 기존 투자자인 베이스인베스트먼트 등이 참여하였으며, 투자 금액은 26억 원입니다.

 


 

포스타입은 2015년 출시한 서비스로, 누구나 자신의 창작 콘텐츠를 오픈 마켓처럼 거래할 수 있는 플랫폼입니다. 등록된 창작물을 직접 판매하거나 후원 받을 수 있으며, 지난해 멤버십 기능을 통해 팬들로부터 월 정기 후원을 받을 수 있습니다. 서비스 출시 이래 계약 연재 외에는 사실상 수익을 올리기 어려웠던 웹툰·웹소설·사진·지식 등 콘텐츠 창작자에게 인기를 끌면서 거래액 기준 매년 3배 이상 성장하고 있습니다.

 

누적 가입자 수는 240만 명을 넘겼고, 지금까지 수익을 정산받은 작가만 9000명 이상이다. 올해 초에는 누적 거래액 100억 원을 넘겼습니다. 특히 코로나19 여파로 온라인 서비스가 강세인 가운데 포스타입 역시 올 상반기 일 평균 이용자 수가 전년 동기 대비 40% 가까이 증가하였습니다.

 

 

투자를 주도한 이혜린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 팀장은 "웹툰·웹소설 등 디지털 콘텐츠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는 가운데, 포스타입은 누구나 자신의 창작물을 발표하고 독자들과 쌍방향으로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며 콘텐츠 플랫폼의 새로운 지평을 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특히 창작자 중심 정책이 큰 호응을 얻으며 작가 지망생에서 기성 유명 작가들까지 유입되고 있는 만큼 앞으로의 폭발적 성장이 더 기대되는 플랫폼"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포스타입 신규섭 대표는 “포스타입은 5년간 꾸준한 성장을 통해 웹툰·웹소설 등 콘텐츠 시장에서 의미있는 플레이어로 주목받기 시작했다”면서 "이번 투자를 계기로 서비스 고도화와 인재 영입을 통해 창작자가 더 높은 수익을 올리고 다양한 팬들과 소통하는 구심점으로 나아갈 것"이라고 전하였습니다. ​ 

 

연관 기사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